지명유래

개단2리

주소봉화군 물야면 개단2리
상세내용
  • 지   명 : 결 단
    文殊山(문수산) 중턱에 있는 축서사가 소유한 토지가 많이 있는 곳이라서 절땅이라고 부르게 되었으며 발음이 변천하여 절단으로 바뀌었다가 현재는 결단으로 불리고 있다. 아직도 이 마을에는 2,000여 평의 농토가 축서사 소유로 되어 있다.
    결단 마을 전경
     
  • 지   명 : 아곡ㆍ아치실
    마을의 산이 높고 골이 깊으며 산형이 거위가 앉은 모양과 같이 생겼다고 아치실이라고  불렀으며, 또는 마을 입구에서 동리를 들여다보면 골 모양이 사람 어금니 같다 하여 아곡이라 부르기도 하며 지금도 아곡으로 부르고있다.
    아곡ㆍ아치실 전경
목록

본 페이지의 관리부서는 문화관광과 문화기획담당 (☎ 054-679-6311)입니다.

페이지만족도

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성에 만족하시나요?